숲과 개울에 둘러싸인 산간 부에 위치 하는 「 이곳의 마을 」은
사계절 변화 하는 대자연을 느끼면서 캠핑과 온천 등을 즐길 수 있습니다.

 설날부터 입욕 자 선착순 850 명 한정!
하늘 도박 없이선물 교환작업을 수행 합니다.



元旦は、午前8時~午後5時(最終受付) までです。
朝湯입니다. 여유로운 수 있어요 ~

1月2日・3日は、午前10時~午後5時(最終受付)までの営業です。

여러분의 방문을 부탁 드립니다.

단, 12 월 31 일 ~ 1 월 3 일까 지 다시 입욕 수 없습니다.
1 월 6 일 (토)은 쉽니다.

잘못 해가 없게 부탁 드리겠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