숲과 개울에 둘러싸인 산간 부에 위치 하는 「 이곳의 마을 」은
사계절 변화 하는 대자연을 느끼면서 캠핑과 온천 등을 즐길 수 있습니다.



紅葉が濃くなってきました。



静かな秋です・・・



深まりゆく秋を感じながら、
ゆっくり温泉に入る・・・
そんな至福のひとときは、幸せですね。